'트롯 전국체전', 주현미→송가인 놀라게 한 고품격 무대…기대감↑ > 기사자료실

본문 바로가기

기사자료실

'트롯 전국체전', 주현미→송가인 놀라게 한 고품격 무대…기대감↑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0-12-05 10:59 조회34회 댓글0건

본문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트로트 금메달을 향한 신선한 별들의 전쟁이 시작된다.

오는 5일 160분 특별편성으로 어흐 9시 15분부터 KBS 2TV 새 예능 프로그램 '트롯 전국체전'이 첫 방송된다.

'트롯 전국체전'은 MC 윤도현을 비롯해 고두심, 주현미, 김수희, 김범룡, 조항조, 남진, 설운도, 김연자가 전국 8개 지역 대표 감독으로 활약하며, 신유와 홍경민, 나태주, 하성운, 박구윤, 조이현, 별, 송가인, 김병현,

조정민, 황치열, 진시몬, 주영훈, 박현빈, 샘 해밍턴은 코치진을, 임하룡은 응원단장으로 가요계 후배이자 인생 후배 양성에 힘을 더할 예정이다.

그 어디에서도 쉽게 볼 수 없는 감독, 코치진, 응원단장 라인업과 함께 시청자를 단번에 사로잡을 쟁쟁한 87개 팀 역시 베일을 벗자마자 화제의 중심에 섰다.

뜨거운 관심에 부응하듯, 첫 방송에선 8개 지역 감독과 코치진, 응원단장을 놀라게 할 참가자들이 대거 출연한다. 모두의 선택을 받으며 앞으로의 활약을 예고할 '8도 올스타'는 기본, 오디션 프로그램 사상 급이 다른 고품격 무대의 향연, 보는 즐거움을 더할 리액션의 연속이 전국 방방곡곡 그리고 안방극장에 새로운 트로트계 패러다임을 개척할 계획이다.

또한 '트롯 전국체전'은 나이와 국적 불문 모두가 즐길 트로트의 매력을 전파하며, 새로운 스타 탄생 속 K-트로트의 역사도 새로 써내려 나간다.

5일 오후 9시 15분 첫 방송.

[사진 = KBS 제공] 정지현 기자 windfall@mydaily.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2017 JUHYUNMI.COM. All Rights Reserved.